본문으로 바로가기

작년과 올해 사드를 두고 우리나라에서 찬반론이 극대화되었습니다. 찬성론의 입장에서 보면 사드는 미국 본토 방어용이 아니라 한반도 방어용이다, 아니다 사드는 한반도 전쟁 발발의 도화선이며 중국 관계에도 악화될 것이다 등등 각각의 입장이 많았습니다. 더해가는 도발 속에 일본도 사드배치를 논의중에 있었고 우리나라보단 아니지만 일본도 사드에 대한 찬반론이 있었습니다.

 

 

아사히 신문이 23일 보도한 바에 따르면 일본 방위성은 북한 탄도미사일 발사에 대비해 새로운 육상 배치형 요격미사일 시스템 이지스 어쇼어를 도입한다고 밝혔습니다. 일본 방위성은 2018년도 국방비에 이지스 어쇼어 조사비를 포함시켰는데요, 그렇다면 과연 일본이 사드 대신 택한 이지스 어쇼어는 어떤 무기일까요?

 

 

바다의 사드라고 불리우는 이지스 어쇼어 장점은 일단 넓은 사정거리입니다. 사정거리가 무려 2500km로 사드의 200km에 비해서 굉장히 넓은 편입니다. 다만 사드는 이동이 가능한데에 비해 이지스 어쇼어는 이동이 불가한 하나의 기지라고 볼 수 있습니다. 이지스함에 탑재된 요격미사일 SM-3의 수직발사대와 고성능 레이더를 지상에 배치하는 방식으로 이동은 할 수 없지만 앞서 언급한 것처럼 사정거리가 길어 일본 내에 두 곳에만 설치해도 일본 전역을 방어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참고로 사드의 경우 6대를 배치해야 일본 전역을 방어할 수 있습니다.

 

 

사실 요새 행보를 보면 일본의 경우 북한보다는 중국이 더 신경쓰일텐데요, 이지스 어쇼어는  북한뿐 아니라 중국에서 날아오는 탄도미사일도 요격이 가능합니다. 일본의 이지스 어쇼어의 선택으로 중국에서도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는 상황입니다.

 

▲이지스 어쇼어의 건설모습 (미국 하와이아 루마니아)


 

이처럼 일본이 이지스 어쇼어를 선택한 계기는 작전 운용과 비용을 감안해서라고 생각합니다. 먼저 이지스 어쇼어의 가격은 1기에 800억엔 입니다. 우리나라 돈으로 약 8천 2억원이라는 가격이며 사드의 경우는 6기를 설치하는데 약 7조 7천억원이 듭니다. 사드의 경우 1개 포대의 설치비용은 약 10억달러이며 이지스 어쇼어의 경우 발사대 2개의 경우 7억달러라는 비용이 들어갑니다.

 

설치비의 경우 이지스 어쇼어가 저렴하지만 운영비 차원에서는 사드가 더 저렴합니다. SM-3 블록 A미사일의 경우 한 발에 100억원 이상의 고가라는 크나큰 단점이 있어  사드처럼 많은 미사일을 확보하기란 어려움이 따릅니다. 이렇듯 사드와 이지스 어쇼어는 각각의 장단점이 존재하고 있습니다. 현재 이지스 어쇼어는 미국 하와이와 루마니아에 배치되어 있고 내년에는 북유럽 방어를 위해 폴란드에도 배치 될 예정이라고 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7.07.17 23:43

    비밀댓글입니다

  2. 2017.07.18 22:23

    비밀댓글입니다

  3. CHIBA 2017.07.18 22:23 신고

    こっちかな?

  4. 불휘 2017.08.29 23:21 신고

    잘보고 갑니다